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동화 교구
이전상품 다음 제품 보기 확대보기
추천메일 보내기 상품조르기

그 집에서 생긴 일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원산지 국내
판매가 10,350원
적립금 310원 (3%)
상품코드 P000HRUB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그 집에서 생긴 일 수량증가 수량감소 10350 (  31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 ■ 도서소개
    아이앤북 문학나눔 7권. 도미는 마음에 큰 상처가 있다. 자신 때문에 아빠가 돌아가셨다는 죄책감에 때문에 아빠 대신 자신이 죽었어야 했다고 생각했다. 사람들의 수군거림, 냉담한 가족, 죄책감으로 인해 도미는 쉴 새 없이 가슴이 뛰었고, 혀가 굳어 말이 나오지 않았다. 도미에게는 상처를 감싸줄 따스함이 필요했다. 하지만 엄마도, 오빠도 도미의 상처를 감싸주지 않았다. 

    어느 날, 도미는 우연히 그 집에 갔다. 허름하고 지저분한 그 집에는 무릎이 아파서 꼼짝도 못하고 누워있는 할머니와 어린 동우가 있었다. 동우는 엄마가 자신을 낳다가 돌아가셨지만 항상 자기를 지켜보면서 자신이 착해서 엄마가 행복할 거라고 생각한다. 그런 동우를 보면서 도미 역시 하늘에서 아빠가 자신을 지켜보고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고 용기를 얻고 죄책감에서 조금씩 벗어나게 되는데….
    ■ 출판사 리뷰
    정리정돈 되지 않은 방, 사람의 온기를 잃은 살림살이.

    붉은 물이 뚝뚝 떨어지는 정체불명의 고깃덩어리.

    그 집에서는 어떤 일이 벌어질까?



    마음에 상처가 있는 아이들이 있다. 그 상처로 인해 아이는 마음을 닫는다. 어떻게 그 아이의 상처를 보듬어줄 수 있을까? 

    도미는 마음에 큰 상처가 있다. 자신 때문에 아빠가 돌아가셨다는 죄책감에 때문에 아빠 대신 자신이 죽었어야 했다고 생각했다. 사람들의 수군거림, 냉담한 가족, 죄책감으로 인해 도미는 쉴 새 없이 가슴이 뛰었고, 혀가 굳어 말이 나오지 않았다. 도미에게는 상처를 감싸줄 따스함이 필요했다. 하지만 엄마도, 오빠도 도미의 상처를 감싸주지 않았다. 

    어느 날, 도미는 우연히 그 집에 갔다. 허름하고 지저분한 그 집에는 무릎이 아파서 꼼짝도 못하고 누워있는 할머니와 어린 동우가 있었다. 동우는 엄마가 자신을 낳다가 돌아가셨지만 항상 자기를 지켜보면서 자신이 착해서 엄마가 행복할 거라고 생각한다. 그런 동우를 보면서 도미 역시 하늘에서 아빠가 자신을 지켜보고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고 용기를 얻고 죄책감에서 조금씩 벗어나게 된다. 도미는 꼼짝도 못하는 할머니를 대신해 감자조림을 만들고, 때가 꼬질꼬질한 동우를 씻기고, 할머니가 병원에 입원해있는 동안 동우를 보살피면서 마음의 문을 열고, 마음의 상처에도 새살이 돋아났다. 잃었던 웃음도 되찾았다. 

    도미가 그 집의 할머니와 동우를 보살피고 도와주었지만 정작 도움을 받은 것은 도미였다. 동우와 할머니가 도미의 닫힌 마음을 열게 하고, 깊은 상처를 어루만져준 것이다. 사실 나눔은 주는 것보다 얻는 것이 더 많다. 다른 사람을 도와줌으로써 내 마음이 풍요로워지고 여유로워지는 것이다. 동우와 할머니를 통해 도미가 마음을 치유 받은 것처럼 힘들다고 마음을 닫기보다는 힘들기 때문에 오히려 마음을 나눔으로써 용기와 희망을 가질 수 있음을 이야기하는 동화이다. 


 


  • ■ 작가소개

    지은이 : 박현숙

    어릴 때는 그림을 잘 그려 화가가 되고 싶었다. 초등학교와 중학교 때 백일장에 나가 상을 받게 되면서 꿈이 작가로 바뀌었다. 2006년 대전일보 신춘문예에 당선되며 동화작가가 되었고. 제1회 살림어린이문학상 대상을 수상했다. 어린이들과 수다 떠는 것이 가장 즐겁고, 어린이들과 나누는 이야기를 통해 새로운 세상을 선물 받는 것 같다. 
    지은 책으로 '수상한 시리즈'와『고양이는 알고 있어』,『내 용돈 돌려줘』,『어느 날 가족이 되었습니다』,『시원탕 옆 기억사진관』,『습관 부자가 된 키라』,『끝까지 초대할 거야』, 『마음을 배달해 드립니다』,『짜장면 배달 왔어요!』,『국경을 넘는 아이들』,『형, 나를 지켜 줘!』,『마트로 가는 아이들』,『뒤로 가는 기차』,『구미호 식당』등이 있다.

    ■ 목차

    1. 이사

    2. 5학년 딸기반

    3. 딸기의 저주

    4. 처음 가보는 집

    5. 그걸 먹으려고?

    6. 너 때문이야

    7. 이상한 집

    8. 엄마가 보낸 사람?

    9. 너는 속은 거야

    10. 이어폰 새로 샀는데

    11. 들켰다

    12. 그 집에서 생긴 일

    13. 그 애가 좀 바람둥이거든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공급업체 배송일 경우 업체가 지정한 개별 배송비가 주문 시 별도 부과됩니다.
    <주의사항>제품 이미지 정보와 상품 가격이 상이하게 다를 때는 배송 불가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페이 주문 상품 반품시, 상품 마다 수거지가 달라 자동수거가 불가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고객센터 운영시간 : 평일 오전10시 ~ 오후5시 고객센터 전화번호 : 031-244-6405 상담/주문 이메일 : ccnara6405@naver.com 팩스번호 : 031-244-4168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0